‘코로나’로 중단된 산업전시회, 3월에 ‘봇물’
‘코로나’로 중단된 산업전시회, 3월에 ‘봇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랜차이즈, 소매, 인테리어 등 소상공인·중소기업 위한 전시회가 대부분
사진은 '코로나19'가 발생하기 전에 열린 '프랜차이즈 창업박람회 2019' 전시장 모습.
'코로나19' 발생 전에 열린 '프랜차이즈 창업박람회 2019' 전시장 모습.

[중소기업투데이 박주영 기자] 지난해 ‘코로나19’로 인해 대부분의 전시회가 온라인으로 전환하거나, 아예 취소되는 경우가 많았다. 비록 팬데믹 현상이 여전하지만, 올해는 상황이 좀 달라졌다. 특히 3월에는 지난해 열리지 못한 프랜차이즈, 소매업, 레저·스포츠용품, 전자·전기, 건축, 인테리어, AI나 IT기술 등 소상공인과 중소기업들을 위한 각종 전시회들이 대거 오프라인으로 열린다. 만 1년 만에 봇물 터지듯 소상공 및 산업전시회가 줄을 이을 예정이다.

▲‘제60회 프랜차이즈 창업박람회 2021’= 오는 3월25일부터 사흘 간 서울 학여울역 세텍 전시장에선 ‘제60회 프랜차이즈 창업박람회2021’(www.franchisechangup.co.kr www.franchisesetec.co.kr)가 열린다. 이 행사엔 명예퇴직예정자, 퇴직자, 청년창업자, 신규사업발굴기업인, 프랜차이즈본사, 일반 주부 등 3만 여명 참관이 예상된다. 출품 종목은 △카페, 제과, 제빵전문점, 치킨 피자 전문점, 한식, 중식, 일식전문점, 패스트푸드점, 맥주전문점, 분식점 등 외식 부문, △독서실, VR프랜차이즈, 방탈출카페, 노래방, PC방, 코워킹스페이스, 키즈카페, 빨래방, 창업컨설팅 등 비외식 부문, △편의점, 사무용품점, 생활잡화점, 애견용품점, 건강용품점, 무점포사업, 자동판매기기 등 도소매 부문, △교육, 이․미용, 노인요양센터, 레저, 생활토탈솔루션 등 서비스 부문, △POS, 점포조명 및 가구, 인테리어, 물류, 보안, 점포기자재, 점포시스템, 주방․외식기기, 제과, 제빵기기, 제빙기, 식기세척기, 물류 시스템 등 점포&외식설비 부문 등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