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보, 혁신 스타트업 대상 '공공구매 특례보증'
기보, 혁신 스타트업 대상 '공공구매 특례보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타트업 납품 100% 환불 보증
부산시 남구 문현동에 위치한 기술보증기금 본점
부산시 남구 문현동에 위치한 기술보증기금 본점

[중소기업투데이 황복희 기자] 기술보증기금이 스타트업의 공공조달시장 진입을 돕는 ‘공공구매 특례보증’을 8일부터 시행한다고 밝혔다.

제품이나 소프트웨어 등을 공공기관에 납품할 예정인 스타트업이 지원대상이며 비대면 제품·서비스 보유 혁신벤처기업 및 기술혁신선도형 스타트업을 우선 지원한다.

혁신제품의 납품 이후 하자, 계약 미이행 등 문제발생시 기보가 공공기관에 계약금액 전액의 환불을 보증함으로써 구매자인 공공기관이 스타트업 혁신제품을 적극 구매하도록 유도하는 것이 특징이다.

기보는 스타트업 중 우수 기술기업에 대해 R&D(연구개발), 사업화 등에 필요한 자금을 다른 정책자금과 연계해 다각도로 지원할 계획이다.

정윤모 기보 이사장은 “혁신 스타트업이 도약하기 위해선 제품·서비스 경쟁력을 바탕으로 새로운 시장에 참여할 수 있도록 진입장벽을 제거하는 것이 중요 과제”라며 “기보가 스타트업의 진입장벽을 제거하는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