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사장단 인사
삼성전자, 사장단 인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인 대표이사 체제 유지
'이건희 사위' 김재열, 삼성경제연구소 글로벌전략실장에
(왼쪽부터) 삼성전자 이재승, 이정배, 최시영 사장

[중소기업투데이 황복희 기자] 삼성전자는 2일 사장 승진 3명, 위촉 업무 변경 2명 등 총 5명 규모의 2021년 정기 사장단 인사를 발표했다.

CE부문 생활가전사업부장 사장에 이재승 생활가전사업부장 부사장을 승진 발령했다, 또 DS부문 메모리사업부장 사장에 이정배 메모리사업부 DRAM개발실장 부사장을, DS부문 Foundry사업부장 사장에  최시영 글로벌인프라총괄 메모리제조기술센터장 부사장을 각각 승진 임명했다.

이어 삼성전자 종합기술원장 사장에 진교영 DS부문 메모리사업부장 사장, DS부문 CTO 사장에 정은승 Foundry사업부장 사장을 각각 이동 배치했다.

이재승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장 사장은 삼성전자 창립이래 생활가전 출신 최초의 사장 승진자다. 냉장고개발그룹장, 생활가전 개발팀장 등을 역임하면서 무풍에어컨, 비스포크 시리즈 등 신개념 프리미엄 가전제품 개발을 주도하고 2020년 1월 생활가전사업부장으로 부임해 큰 성과를 거두었다.

이정배 삼성전자 메모리사업부장 사장은 서울대 전자공학 박사 출신으로 메모리사업부 DRAM설계팀장, 상품기획팀장, 품질보증실장, DRAM개발실장 등 주요 보직을 두루 역임하면서 메모리사업 성장을 견인해온 DRAM 분야 전문가다.

최시영 삼성전자 Foundry사업부장 사장은 Ohio주립대 전자재료 박사 출신으로 반도체연구소 공정개발팀장, Foundry제조기술센터장, 메모리제조기술센터장 등 반도체사업의 핵심보직을 거치면서 반도체 전제품에 대한 공정 개발과 제조 부문을 이끌어 온 공정·제조 전문가다.

진교영 삼성전자 종합기술원장 사장은 서울대 전자공학 박사 출신의 메모리 공정설계 분야의 세계적 권위자로, 2017년 3월 메모리사업부장을 맡아 절대우위 경쟁력을 발휘하며 글로벌 초격차를 이끌어왔다.

정은승 삼성전자 DS부문 CTO 사장은 Univ. of Texas 물리학 박사 출신의 반도체 공정개발 전문가로, 2017년 5월 Foundry사업부장을 맡아 선단공정 개발을 진두지휘하면서 EUV 공정 도입 등을 통해 파운드리사업 성장에 선도적인 역할을 수행했다.

삼성전자는 불확실한 글로벌 경영환경 속에 기존 3인 대표이사 체제를 유지하면서 안정을 도모하는 동시에 혁신과 성장을 지속하기 위한 과감한 쇄신을 추진해 나갈 방침이라고 밝혔다.

부사장 이하 2021년 정기 임원인사와 조직개편도 조만간 확정해 발표할 예정이다.

한편 이날 삼성경제연구소도 2021년 정기 사장단 인사를 실시했다.

고 이건희 회장 사위인 김재열(52) 스포츠마케팅 연구담당 사장을 글로벌전략실장에 보임했다. 김 사장은 김병관 동아일보 명예회장의 차남으로, 고 이건희 회장의 차녀 이서현 삼성복지재단 이사장의 남편이다.

김 사장은 스탠포드대학 MBA를 마치고 글로벌 회사에서 근무했으며 제일기획, 제일모직, 삼성엔지니어링 등 여러 회사를 거치면서 경영과 사업에 대한 이해도가 높아 글로벌전략실을 이끌게 됐다고 연구소는 설명했다.

글로벌전략실은 1997년 설립돼, MBA 출신의 우수 외국인을 적극적으로 영입해 우리나라와 삼성의 문화를 이해하는 글로벌 리더로 양성하고 계열사 비즈니스 전략 컨설팅을 통해 사업 현안에 대한 새로운 시각과 대안을 제시하고 있다.

<삼성전자 사장단 프로필>

◇ 이재승 사장(60) ▲경성고(1979년) ▲고려대 기계공학 학사(1984년) ▲고려대 기계공학 석사(1986년)

◇ 이정배 사장(53) ▲서울대 전자공학 학사(1989년) ▲서울대 전자공학 박사(1995년)

◇ 최시영 사장(56) ▲연세대 재료공학 학사(1986년) ▲연세대 재료공학 석사(1988년) ▲오하이오주립대 전자재료공학 박사(1996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