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페이퍼, 골판지 사업 역량 강화 본격 가동
전주페이퍼, 골판지 사업 역량 강화 본격 가동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산성 향상 최적화 프로젝트
‘TOP21’ 통해 성장 동력 강화

[중소기업투데이 신미경 기자] 전주페이퍼(대표이사 사장 장만천)는 골판지 사업 역량 강화를 위한 혁신 활동인 ‘TOP21’ 프로젝트를 본격적으로 시행한다고 19일 밝혔다. TOP21(Total Operational Performance 2021)는 2021년도 전주페이퍼의 기업의 성장 동력을 확보하고자 전사적으로 진행하는 대규모 프로젝트다.

2018년 지종 포트폴리오 확대 전략의 하나로 골판지 원지 생산을 시작한 이 회사는 내년부터 본격적으로 골판지 원지 생산 역량을 강화, 시장 경쟁력을 확보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전주페이퍼는 최첨단 생산 설비를 바탕으로 국내외 주요 신문사에 고품질의 신문 용지를 안정적으로 공급하며, 꾸준한 재생 용지 개발로 환경친화적인 경영을 이어가고 있다. 이외에도 골판지 원지 및 포장용지 사업으로 제지 부문 경쟁력을 확장해 나가고 있으며, 2013년 국내 최대 규모의 바이오매스 열병합발전소를 건설해 친환경 에너지 사업을 꾸준히 확장하고 있다.

이 회사 관계자는 “급변하는 시장 상황에서 빠른 변화와 혁신으로 지난 55년간 제지 업계를 이끌어 왔다”며 “전주페이퍼가 또 다른 대전환의 시기를 열기 위해 이번 TOP21 프로젝트를 시작하게 됐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