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옥타, 한국 수산물 수출 가능성 확인
월드옥타, 한국 수산물 수출 가능성 확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수산회와 함께 수출상담회 개최
현지바이어 85개사 참여, 160억 실적 올려
월드옥타와 한국수산회가 공동 개최한 '온라인 수출상담회'에서 중국 현지 바이어가 한국 수산기업과 상담을 진행하고 있다.
월드옥타와 한국수산회가 공동 개최한 '온라인 수출상담회'에서 중국 현지 바이어가 한국 수산기업과 상담을 진행하고 있다.

[중소기업투데이 신미경 기자] 월드옥타(세계한인무역협회·회장 하용화)는 한국수산회(회장 김영규)와 함께 코로나19 여파로 해외판로 확보에 어려움을 겪는 한국 수산물 수출을 위해 ‘온라인 수출상담회’를 열어 1350만 달러(약160억원)의 수출상담 실적을 올렸다고 23일 밝혔다.

지난 8월19일부터 9월16일까지 6개국에서 열린 이번 수출상담회에는 K‧FISH 제품을 취급하는 한국수산회 소속 29개 수산기업과 미국, 러시아, 중국, 베트남, 인도네시아 호주 등 6개국 월드옥타 회원사가 마케터로 활동하고 현지 바이어 85개사가 함께 했다.

월드옥타 관계자는 “이번 수출상담회에 참가한 기업들의 제품정보를 월드옥타 회원이 현지어로 번역하고, 현지 문화 및 수요·소비 유형에 맞춘 바이어 발굴과 마케팅을 지원했다”며 “월드옥타 해외 네트워크를 최대한 활용해 비대면 해외 마케팅 서비스를 앞으로도 한국수산회와 이어갈 방침”이라고 전했다.

이와 별도로 월드옥타는 온라인플랫폼 옥타몰(www.oktamall.com)에 수산물 전시관을 개설·입점시키는 한편 월드옥타 해외 네트워크를 활용한 해외 마케팅을 지원한다.

월드옥타는 지난해 4월 제22차 세계대표자대회 및 수출상담회에서 한국수산회와 국내 수산물 수출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한 바 있다.

Tag
#옥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