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銀, 세무공무원 영입 이유는?
신한銀, 세무공무원 영입 이유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한은행 본점 2층에 ‘신한TAX컨설팅센터’ 오픈
1대1 맞춤 세무상담
11일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에 위치한 신한PWM태평로센터에서 진행된 ‘신한TAX컨설팅센터 개점식’에서 WM그룹 왕미화 부행장(왼쪽에서 두번째)과 영업그룹 이희수 부행장(세번째)이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11일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에 위치한 신한PWM태평로센터에서 진행된 ‘신한TAX컨설팅센터 개점식’에서 WM그룹 왕미화 부행장(왼쪽에서 두번째)과 영업그룹 이희수 부행장(세번째)이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중소기업투데이 황복희 기자] 신한은행이 1대1 맞춤 세무상담을 위한 전용 센터를 오픈한다.

신한은행은 늘어나는 세무 자문 요청에 보다 전문적인 상담을 제공하기 위해 ‘신한TAX컨설팅센터’를 오픈한다고 11일 밝혔다.

서울 중구 신한은행 본점 2층 신한PWM태평로센터에 문을 연다. ‘신한TAX컨설팅센터’는 거래 우수고객을 대상으로 세무 전문가들이 1대1 맞춤 상담을 통해 각종 세금 이슈에 대한 구체적인 컨설팅을 제공한다. 고액 자산가 대상으로는 세무상담 이력 관리와 고객별 이슈리포트를 제공하는 전담 세무사 제도를 운영한다.

이를 위해 국세청 출신 세무 전문가를 영입하는 등 자문인력을 대폭 강화했다.

세무상담을 원하는 고객은 신한 쏠(SOL)을 통해 직접 신청하거나 지점 창구에서 신청이 가능하다. 상담은 대면과 유선, 화상상담으로 진행된다.

신한금융그룹은 ‘원신한’ 전략의 일환으로 WM(자산관리) 부문에서 은행을 비롯한 그룹사 간 협업을 통해 자산관리, 세무, 부동산 등 다양한 컨설팅 서비스 제공에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