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쇼핑의 '차별화'···'할리데이비슨' 첫 선
홈쇼핑의 '차별화'···'할리데이비슨' 첫 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명품 오토바이 브랜드 '할리데이비슨'
현대홈쇼핑 12일 T커머스채널서 론칭
"상품 차별화 위해 2년여간 준비"

[중소기업투데이 신미경 기자] ‘오토바이’의 대명사 할리데이비슨이 홈쇼핑에 첫 선을 보인다.

현대홈쇼핑은 오는 12일 T커머스 채널인 '현대홈쇼핑 플러스샵'에서 할리데이비슨 론칭방송을 진행한다고 11일 밝혔다.

할리데이비슨은 117년 역사의 세계적인 오토바이 브랜드로, 특유의 엔진음과 디자인 등으로 국내에도 많은 매니아층을 보유하고 있다.

이날 오후 11시 론칭 특별방송을 통해 팻보이(2920만원), 소프테일FXDRS(3290만원), 로드킹스페셜(3890만원) 등 총 3종의 인기모델을 선보인다. 할리데이비슨 디스트레스 가죽재킷과, 여성용 체인 스티치 가죽재킷 등도 함께 판매한다. 천연가죽 소재를 적용한 제품으로, 운전 중 넘어져도 팔꿈치와 무릎 등의 부상을 최소화하기 위해 만들어진 것이 특징이다. 판매 가격은 49만9000원.

현대홈쇼핑은 할리데이비슨 론칭을 기념해 다양한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오토바이를 구매하는 고객에게 할리데이비슨 가죽재킷, 부츠와 전국 매장에서 사용 가능한 구매권(최대 200만원)을 증정한다. 또한 최대 120개월 할부 혜택을 함께 제공하며, 상담예약을 남긴 고객은 전원 ‘캐딜락 XT5 3.6 프리미엄 럭셔리’ 경품 이벤트에 자동 응모된다. 당첨자는 10월6일 현대Hmall 홈페이지와 앱에서 확인 가능하다.

현대홈쇼핑이 운영하는 종합인터넷쇼핑몰 ‘현대H몰’에서도 할리데이비슨 브랜드 전용관을 열어, 의류·헬맷·장갑 등 400여 종의 액세서리를 판매한다.

현대홈쇼핑 관계자는 "고객들에게 기존 홈쇼핑 방송에서 볼 수 없던 차별화 상품을 내놓기 위해 공식 수입사와 2년여 간 준비한 끝에 이번 방송을 업계 최초로 진행하게 됐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